많은이들이 오늘의 날씨에 대해서 우울함을 표한다


비록 내 하루는 이렇게 갈지언정 다음날은 절대 그렇지않으리라고 맹세하지만


그믿은음 어디까지갈것인가?


내일은 또새로운 태양이 떠오를지언정 많은이들에게는 그것은 또한 불가능한 꿈으로 남을지도모른다


다시는 이루어지지않을 전설적인 명경기를 향해서 다시 come back

'브런치메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슈코에메랄드키커 루상스네  (0) 2015.06.26
티아라 일진 - 은폐된사건  (0) 2012.07.30
박지성 어시스트 퍼거슨 표정 - 썩었다  (0) 2012.07.07
브런치 및 최근 근황  (0) 2012.06.19
다양한 간식거리들  (0) 2012.06.15